세계태권도평화봉사단, 단기·중장기 단원 모집

  • 태권도조선

    입력 : 2017.04.20 17:32 | 수정 : 2017.04.20 17:34

    세계태권도평화봉사재단(총재 이중근)이 하계 단원 모집을 시작했다.

    봉사재단은 ‘2017년 하계 제19기 단기 및 제8기 중장기 태권도평화봉사단’을 5월 09일(화)까지 모집한다고 공고했다.

    단원은 단기와 중장기로 구분해 선발한다. 엄격한 심사 기준을 거쳐 단원이 되면 전 세계 약 30여 개국에서 태권도를 비롯한 봉사활동을 하게 된다.

    모집 부분은 태권도 언어통역이다. 공통적으로 해외여행에 결격사유가 없고 해외봉사활동에 대한 열의가 있는 자를 대상으로 하고 있다.

    태권도 분야는 유단자 중 해외에서 직접 태권도 지도가 가능해야 하고, 언어통역 분야는 통역봉사를 하며 팀원들의 현지 활동을 지원하는 역할을 할 수 있어야 봉사단이 될 수 있다. 

    봉사재단은 금년 하계봉사단부터 기존의 중기봉사단(최대 6개월)을 중장기봉사단(최소 6개월 ~ 최대 10개월)으로 명칭 변경하고 확대 운영하겠다는 방침이다. 파견기간 확대 이외에도 파견 종료 후 국내정착 지원을 위한 지원금 지급 제도를 신설했다.

    신청은 세계태권도평화봉사재단 공식 홈페이지(http://www.tpcorps.org)에서 할 수 있다.

    2009년 9월 설립된 세계태권도평화봉사재단은 현재까지 누적기준 116개국에 1,924명의 봉사단원을 파견했다. 2010년 5월 해외봉사단 통합브랜드인 WFK(World Friends Korea)에 한국국제협력단(KOICA)과 같은 정식 단체로 등록됐다.

    안병철 태권도조선 기자[tkd@chosun.com]

    기사 목록 맨 위로